바이킹 (Vikings, 2013 ~ )

Posted by nGroovy
2017. 1. 6. 11:40 영화|드라마|애니

IMDb


토르, 반할라


이젠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익숙해진 단어들이죠.


역사는 재해석되고 현실에 맞게 포장되기 마련입니다.


때론 사실과 맞지 않더라도 재미와 흥미 혹은 우상화를 위해 필요한 일이라 생각되곤 합니다.



이쯤에서 우리나라 역사의 재창조 작업에 대해 아쉬운 점이 생기게 되네요.


너무 고지식하고 편협한 시각으로만 바라보고 재창조되는 건 아닌가 싶네요.


좀더 드라마틱하고 세련되고 흥미진진한 재창조 작업이 필요한 시점이라 생각합니다.


우리가 바이킹의 역사를 이런 드라마나 영화를 통해 각인하듯


한류를 타고 세계인들에게 보여지는 우리의 역사는


우리가 재창조하는 이미지대로 그들에게 각인될꺼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